병림픽은 서로 견해가 다른 둘 이상의 집단(혹은 개인) 사이에서 분쟁이 발생했을 때 쓰이는 단어로, 주로 현실보다는 인터넷 상에서 많이 쓰인다.

어원 및 용례

장애인을 비하하는 단어인 병신올림픽의 합성어이며, 2008년 베이징 올림픽 개최 전후부터 쓰이기 시작했다. 겨울이 되면서 '동계병림픽'이라는 말도 나왔으며, 파생된 단어로 (월드컵과의 합성어인) '병드컵'이 있기도 하다. 때로는 '병신'이라는 단어를 잘 쓰지 않는 사람들이 답답한 상황을 보고 병림픽이라 쓰는 경우도 있다.

이 단어가 사용된 실제 올림픽

  • 2008년 베이징 올림픽: 병림픽이라는 단어가 쓰이기 시작한 계기이며, 특히나 공산 독재 국가인 중국에서 열렸다는 것 때문에 상당한 비판을 받았다.
  • 2012년 런던 올림픽온갖 편파 판정과 저질스러운 운영으로 인해 상당한 비판을 받았으며 이로 인해 병림픽의 대명사가 되었다.
  • 2016년 리우 올림픽육십갑자 상으로 '병신'(丙申)년에 열리게 되어 병림픽 아닌 병림픽이 되었다.
  • 2020년 도쿄 올림픽후쿠시마 핵참사[1]로 방사능에 오염된 지역에서 개최된다는 점과 올림픽 대회에 그다지 적합하지 않은 기후 조건 하에서 개최될 것으로 예상되는 등 여러 비상식적 운영으로 상당한 비판을 받았고, 결국 코로나19(COVID-19)의 전세계적 범유행으로 인해 개최 시기가 1년 늦춰지게 되었다.

  1. 2011년 3.11 대지진 사태의 간접적 영향 및 발전소 운영 주체의 관리 부실이 겹쳐 발생했다.